목포항.항구축제 앞두고 만선어선들 '북적' > 홍보자료


홍보자료

목포항.항구축제 앞두고 만선어선들 '북적'

페이지 정보

작성자 목포항구축제 작성일17-10-23 09:36 조회37회 댓글0건

본문

22_269386.jpg
오는27일부터 사흘간 열리는 목포항구축제에서 목포항을 주무대로 ‘풍어파시길놀이‘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목포항구축제를 앞두고 목포항이 서해의 싱싱한 수산물을 가득 실은 어선들로 모처럼 활기를 띠고 있다.

22일 목포시에 따르면 최근 목포항은 풍어로 인해 만선기를 휘날이며 귀선하는 어선들이 속속 입항하면서 오는 27일부터 사흘간 열리는 목포항구축제에서 재현되는 옛파시, ‘풍어파시길놀이’ 프로그램이 주목받고 있다.

현재는 비록 파시가 사라졌지만 과거 바다 위 시장인 ‘파시’를 재현하는 올해 목포항구축제는 서남해 수산물의 집산지인 목포항을 주무대로 풍어를 기원하는 길놀이로 팡파레를 울린다.

축제 첫날인 27일 오후 5시부터 목포항 선창에서는 시민, 관광객, 전문공연팀 등이 한데 어우러져 오색찬란한 만장기를 흔들고 다채로운 퍼포먼스를 펼치는 ‘풍어파시길놀이’가 진행될 예정이다.

길놀이는 뱃고동 소리와 함께 만선기의 5개 빛이 하나의 세계를 이룬다는 ‘오채일원’이라는 이름으로 희망·예향·관광·풍요·화합 등 5가지 의미를 담아 진행한다.

이와 함께 춤신춤왕·포토제닉 선발 등 컨테스트를 운영하고 풍물패·남진 퍼레이드·난영 인력거·삼바난타밸리댄스·생선궤짝 퍼레이드 등 독특한 볼거리를 선보인다.
 

 

 

길놀이로 막을 연 축제는 시립무용단과 국악원 공연과 EDM 강강술래 파티, 인기 트로트 가수가 출연하는 항구음악회와 불꽃쇼로 분위기를 고취한다.

수산물을 저렴한 값에 구매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경매행사인 ‘어생그랜드세일’에서는 최저가·최고가 경매를 통해 제철인 먹갈치와 참조기 등을 싸게 살 수 있다. 60t급 안강망 어선에서는 토요일과 일요일 오후 6시 선상경매 및 중매인 체험이 진행될 예정이다.

삼학도 중앙공원 ‘추억의 난영길’에 조성된 근대파시존에는 먹거리가 준비된 남행열차 포차, 남진야시장, 추억의 선창거리, 디스코 롤라장, 이팔청춘 이난영 등 과거로의 시간여행을 할 수 있다.

도심 속 섬인 삼학수로에서는 참돔, 광어 등을 대상어로 하는 낚시대회와 체험이 열리며, 28일 오후 1시부터는 전통배노젓기대회, 29일 오전 10시부터는 카누·카약 경주대회 등 삼학수로 올림픽이 진행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그누보드5
061)270-8440~8442 개인정보처리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http://www.mokpofestival.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